Little Forest in Uiseong(feat. MBC Broadcasting)


Little Forest in Uiseong

(feat. MBC Broadcasting)


da259071562fee0170e1ccee308636fa_1574079768_6719.jpg

The Global Rural Experience, Little Forest, a global project aimed at promoting rural areas in Korea,

particularly those in North Gyeongsang Province, was held from Friday, Nov. 8 to Sunday,

when foreign students and young Koreans experience and experience rural areas.


인구가 감소하여 사라질 위기에 처한 한국의 농촌, 특히 경상북도의 농촌을 널리 알리기 위한 글로벌 프로젝트로

외국인 유학생과 한국인 청년들이 농촌을 체험하고 경험하는 글로벌 농촌체험활동, 리틀 포레스트(Little Forest)’

118일 금요일부터 10일 일요일까지 진행되었다.


da259071562fee0170e1ccee308636fa_1574079786_3314.jpg


Currently, most of the rural experience activities being conducted in Korea are conducted by universities, and mostly by "spring farming" and "summer farming activities" that take place in the short term (three to four days) and "summer farming activities (seven to seven to 14 days). Another is the WWOOF, which helps workers work four to six hours a day at eco-friendly farms and is provided with board and board, which has a limitation that can only be carried out at eco-friendly farms. After all, no rural experience activities are being conducted for foreigners who focus on experience and tourism without disrupting farming households. The number of foreign students, tourists and others is increasing rapidly, but most of them are visiting large cities, so the book area is not enjoying the fallout of the influx," he added.


현재 한국에서 진행되고 있는 농촌체험활동의 대부분은 대학교에서 진행하고 있으며, 주로 단기(3~4)로 진행되는

봄 농활과 장기(7~14)로 진행되는 여름 농활이 차지하고 있다.

또 다른 하나는 친환경 농가 등의 장소에서 하루에 4~6시간 일손을 도와주고 숙식을 제공받는

우프(WWOOF)’로 친환경 농가에서만 진행될 수 있다는 한계점을 지니고 있다.

결국 농가를 방해하지 않고 체험과 관광 활동에 초점을 맞춘 외국인들을 위한 농촌체험활동은 진행되고 있지 않는 실정이다. 또한 외국인 유학생, 관광객 등의 수가 급격하게 늘고 있지만 대부분이 대도시에 방문하고 있어 도서 지역은 외국인 유입의

낙수효과를 누리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며 다음과 같이 덧붙였다.


da259071562fee0170e1ccee308636fa_1574079905_7042.jpg


Foreign students who love the exotic culture of the East and the beautiful natural scenery of Korea want to experience the rural appearance and life that only real Korea has, not the city. During the three-year period, he has been working with about 1,000 foreign students, and the most wanted thing to do in Korea is to experience rural life. The 'global rural experience activities' that can satisfy the curiosity of foreign friends and make them feel the peaceful and loving countryside of Korea could also provide precious work hands and unforgettable memories for rural residents."


“동양의 이국적인 문화와 한국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사랑하는 외국인 유학생들은 도시가 아닌 진짜 한국만이 가지고 있는 시골의 모습과 생활을 경험하고 싶어 한다. 3년 동안 약 1,000명의 외국인 유학생들과 활동하며 한국 생활 중 가장 해보고 싶은 것이 농촌 생활을 체험하는 것이다. 외국인 친구들의 호기심을 충족시키고 한국만의 평화롭고 정이 넘치는 시골을 느끼게 해줄 수 있는 ‘글로벌 농촌체험활동’은 농촌 주민들에게도 소중한 일손과 잊지 못할 추억을 제공할 수 있었다.”


da259071562fee0170e1ccee308636fa_1574080007_833.jpg


The three-day program called "Little Forest of Angye-myeon" was held under the program of drawing murals, helping people with peach farms, a looptop party with villagers, a tour of Angye-myeon, cooking and flying kites.


2박 3일로 진행된 ‘안계면 리틀 포레스트’는 벽화 그리기 활동 / 복숭아농장 일손 돕기 / 마을 주민들과 함께하는 루프탑 파티 / 마을 트래킹 / 안계면 투어 / 직접 요리해먹기 / 연날리기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되었다.


 


Author

Lv.12 M BaneJang  Admin
26,720 (52.5%)

There is no signature.

Comments